김포시, 철도 인프라 확장 속도 낸다

강동훈 승인 2021.09.18 15:36 의견 0

경기 김포시는 서부권 광역급행철도, 서울 5호선 김포·검단 연장, 신규 철도노선 및 기존 철도망과의 연계노선 발굴 등 ‘김포시 광역철도 타당성 조사 및 전략계획 수립 연구용역’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김포시는 지난 7월 제4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에 반영된 김포시 광역철도 사업들의 조속한 추진을 통해 정부에 건의하기 위한 후속 절차를 진행한다.

 

▲ 김포골드라인 전동차

이와 관련해 시는 용역 추진을 위한 제반절차를 진행해 왔으며 이달말까지 행정절차를 마무리하고 이르면 11월 용역 착수에 들어갈 계획이라고 전했다.

 

이번 용역에서 ‘서부권 광역급행철도’는 국토교통부가 사전타당성조사를 진행하는 계획이 있는 만큼 이에 맞추어 GTX-B노선 공용에 따른 신도림역, 여의도역을 거쳐 용산역 등 서울도심까지 직결운행 방안과 차량기지 위치 및 역사 환승계획 등 김포시 지역 여건에 부합하는 최적의 계획을 마련해 국토교통부에 건의할 예정이다. 

 

또 수도권 동서를 연결하는 수도권 광역급행철도 GTX-D노선의 완성을 위해 서울시에서 계획중인 남부광역급행철도 노선과의 연계 방안도 포함해 검토해 나갈 예정이다.


추가 검토사업으로 반영된 ‘서울5호선 김포·검단 연장사업’은 노선계획과 차량기지 등 관련시설에 대한 지자체간 이견에 대한 재검토를 통해 경제성이 확보된 최적의 노선 등 합리적인 시설계획을 마련해 지자체간 합의에 나설 계획이라고 전했다. 

 

이를 토대로 그간의 주요 쟁점사항을 신속히 해소해 국가계획에 신규사업 반영을 신청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아울러 김포시 신규노선 및 기존 철도노선과의 연계노선 발굴을 통해 김포시 철도교통 인프라 확충에 전력을 다해 나갈 방침이다. 

 

정하영 김포시장은 “김포시민의 염원과 노력으로 반영된 제4차 국가 철도망 구축계획 확정 사업에 대해 조속한 사업추진을 위해 행정력을 집중하고 추가 검토사업, 신규노선 발굴 등을 통해 김포시 철도망 확충을 통한 교통복지 향상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플랫폼뉴스 강동훈 기자]

 

저작권자 ⓒ 플랫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