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메뉴

광주시, 벼 친환경 농법 왕우렁이 보급

강동훈기자 승인 2022.05.12 17:19 의견 0

경기 광주시농업기술센터는 관내 친환경 농법 확대를 위해 논 136.4ha에 왕우렁이 7966㎏을 6월 10일까지 공급한다고 12일 밝혔다.

왕우렁이 농법은 모내기 후 5∼7일에 논 10a당 5∼6㎏의 왕우렁이를 투입하면 제초제의 사용 없이도 잡초 제거 효과가 뛰어난 친환경 농법이다.

모내기 논에 자라고 있는 왕우렁이. 광주시 제공

농민이 왕우렁이를 모내기를 한 논에 뿌리고 있다. 광주시 제공

이 가운데 도척농협은 도척친환경단지(105.7ha)에서 생산한 친환경 쌀을 공공비축 벼의 120% 가격으로 매입한 뒤 관내 41개 초‧중‧고교 급식용 및 관내 농협 하나로마트 등에 공급해 안정적인 무농약 쌀 생산과 농가소득 증대에 이바지 하고 있다.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친환경 제초 목적으로 투입되는 왕우렁이의 월동 가능성과 논 밖 유출 우려가 제기되고 있는 만큼 우렁이의 활동 기간 중 배수로 차단망 설치 및 제초 후 왕우렁이 수거, 벼 수확 후 논 말리기 등 왕우렁이의 월동 및 유출방지 노력도 함께 당부한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플랫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