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자빵 논란 이후 파리바게뜨가 내놓은 감자빵

강하늘 기자 | sksnttpa@gmail.com | 입력 2020-10-25 20:27:26
  • 글자크기
  • -
  • +
  • 인쇄

최근 감자빵 표절 논란을 겪어 판매를 중단했던 파리바게뜨가 다른 형태의 감자빵 2종을 내놓는다.

파리바게뜨는 최근 빵 속에 담백한 감자 소를 넣은 ‘강원도 알감자빵’과 강원도 감자에 치즈와 옥수수를 아우른 ‘통감자 치즈빵’을 이달 말까지 출시한다고 밝혔다.
   

▲ 파리바게뜨가 이달 말에 출시하는 감자빵. SPC그룹 제공

 

두 제품은 강원도에서 재배된 감자를 사용한다. 파리바게뜨는 “표절 논란이 있었던 감자빵의 출시를 중단했지만, 강원도민과의 상생 차원에서 이미 강원도산 감자를 활용하기로 약속해 새로운 빵을 개발했다”고 설명했다.


앞서 파리바게뜨는 감자빵을 출시했지만 춘천의 한 베이커리의 제품과 유사하다는 논란에 휩싸였다. 회사 측은  "중국에서 유사 제품이 유통된 바 있어 표절은 아니지만 대승적으로 생산을 중단한다”고 밝혔었다. [플랫폼뉴스 강하늘 기자]

[저작권자ⓒ 플랫폼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헤드라인HEAD LINE

칼럼

+

많이본 기사

HOT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