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 ‘높빛골 높빛길 그때 그 길’ 관광테마골목으로 바뀐다

강하늘 기자 | sksnttpa@gmail.com | 입력 2021-04-08 11:55:56
  • 글자크기
  • -
  • +
  • 인쇄

경기 고양시는 ‘2021년 경기도 구석구석 관광테마골목 육성 사업’에서 ‘높빛골 높빛길 그때 그 길’이 사업지로 선정돼 도비 7천만 원과 컨설팅·교육·홍보 등 각종 지원을 받게 됐다. 높빛골은 고양동(高陽洞)의 순우리말이다. 

‘경기도 구석구석 관광테마골목 육성 사업’은 역사·문화·체험·맛집·생태·레저 등 특색 있는 관광자원을 보유한 골목(거리)을 발굴해 관광 상품으로 개발·육성하는 사업이다. 

 

 
▲ 높빛골.


이번 사업을 통해 시는 벽제관지, 고양향교 일원을 서울을 방문하기 전에 반드시 거쳐야 하는 필수 관광지로 육성할 계획이다. 주요 사업으로는 의복체험과 미션 프로그램 운영, 마을 공방 운영, 지역 관광기념품 개발, 마을 주막 지정, 그 밖의 지역 관광자원 연계 등이 있다.

시는 고양동주민자치회와 함께 이달부터 12월까지 전문가 자문 및 컨설팅, 주민참여 역량강화교육, 스토리텔링 콘텐츠 개발 및 운영, 홍보 등을 추진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고양동주민자치회의 적극적인 협조와 의지 덕분에 이번 공모에 선정될 수 있었다”며 “이번 사업이 코로나19로 어려워진 골목상권에 새로운 활력이 되길 바란다.”라고 밝혔다.


한편 고양동은 300여 년간 고양시의 관청이 있던 곳으로, 중국 사신이 한양의 임금을 알현하기 전 머물렀던 벽제관의 터, 조선시대 지방 교육기관인 고양향교, 세계 유일의 중남미문화원, 600년 된 은행나무, 신석기 유물을 간직한 호랑이굴, 최영 장군의 묘, 연산군금표비 등이 있다. 
 

자세한 사항은 고양시청 관광과(031-8075-3407)로 문의하면 된다. [플랫폼뉴스 강하늘 기자]

 

[저작권자ⓒ 플랫폼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헤드라인HEAD LINE

칼럼·분석

+

많이 본 기사

HOT 포토